본문내용 바로가기

‘The SUV, 스포티지’ 1호차 전달

혁신적 디자인과 첨단 기술력으로 새롭게 돌아온 'The SUV, 스포티지'의 1호차 주인공이 탄생했다.

2015/09/21   기아자동차

혁신적 디자인과 첨단 기술력으로 새롭게 돌아온 'The SUV, 스포티지'의 1호차 주인공이 탄생했다.

 

기아자동차(주)는 'The SUV, 스포티지' 1호차 주인공으로 브랜드 네이밍 전문가 민은정 인터브랜드 코리아 상무를 선정했다고 18일(금) 밝혔다.

 

기아자동차는 18일(금) 오후 서울 압구정동 기아자동차 사옥에서 김창식 국내영업본부장(부사장)을 비롯한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민은정 상무에게 'The SUV, 스포티지' 1호차를 전달하고 200만원 상당의 주유상품권을 증정했다.

 

'브랜드 컨설팅 분야 1세대'로 통하는 민은정 상무는 1993년 1세대 스포티지의 차명 기획에 참여하기도 했으며 이로부터 22년이 흐른 2015년 4세대인 'The SUV, 스포티지'의 1호차 주인공으로 선정돼 스포티지와 그 인연이 매우 깊다.

 

이외에도 민은정 상무는 기아자동차의 '오피러스'와 '로체' 차명뿐만 아니라 '카누', '티오피(T.O.P)', '메리츠증권' 등 고객들에게 친숙한 수많은 브랜드명과 업체명을 고안해냈다.

 

민은정 상무는 “‘The SUV, 스포티지’의 1호차 고객으로 선정된 것과 더불어 22년만에 스포티지와 인연이 다시 이어져 감회가 새롭다”며, “1세대부터 4세대까지 끊임없는 혁신으로 SUV의 표준을 정립해온 스포티지와의 새로운 만남이 매우 설렌다”고 소감을 밝혔다.

 

민은정 상무가 구입한 차량은 스포티지 노블레스 모델로 7인치 내비게이션과 무선충전시스템, 컨비니언스1 옵션을 추가했으며, 여기에 ▲19인치 럭셔리 알로이휠 ▲LED리어 콤비램프 ▲LED 안개등 ▲D컷 스티어링 휠 ▲패들쉬프트 등 역동적이고 차별화된 프리미엄 내외장 디자인 사양이 결합된 ‘스타일 업’ 패키지 옵션도 포함했다.

 

기아자동차 관계자는 “5년만에 새롭게 선보이는 ‘The SUV, 스포티지’는 기아자동차가 디자인, 상품성, 품질 등 모든 측면에서 한층 더 높고 차별화된 기준으로 만든 차세대 SUV”라며, “혁신적인 'The SUV, 스포티지'와 브랜드 네이밍 전문가의 이미지가 부합해 1호차의 주인공으로 민은정 상무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한편, 'The SUV, 스포티지'는 강인함과 세련미가 공존하는 미래감각의 혁신적 디자인과 동급 최초로 적용되는 휴대폰 무선 충전 시스템, 어드밴스드 에어백 등 신기술을 바탕으로 사전계약 실시 9일(영업일 기준)만인 지난 15일(화)까지 5천대를 기록하는 등 큰 인기를 얻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