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현대차증권, 퇴직연금 수수료 인하로 고객 수익률 제고 나선다

- 저금리 기조 및 금융시장 불확실성에 따른 고객사 수익률 제고를 위해 퇴직연금 수수료를 11월 1일부터 인하

2019/10/28   현대차증권

현대차증권이 저금리 기조 및 금융시장 불확실성에 따른 고객사 수익률 제고를 위해 퇴직연금 수수료를 11월 1일부터 인하한다고 밝혔다.

 

주요 변경 내용은 기본 수수료율 10bp 인하와 고용노동부 장관이 인정한 사회적 기업에 대한 수수료 50% 할인이다.

 

이번 퇴직연금 수수수료 인하는 증권업계 퇴직연금 선도 사업자로서 현대차증권이 고객의 비용 부담을 최소화, 실질수익률 향상을 도모하기 위한 정책이다.

또한 동시에 안정적 수익을 낼 수 있는 우수상품 공급을 확대해 수익률을 극대화 할 방침이다.

 

현대차증권 연금사업실 관계자는 “이번 수수료 인하를 통한 실효 수익률 상승으로 은퇴소득 확대에 기여할 수 있을 것” 이라며 “앞으로도 전방위 수익률 관리를 통해 고객의 안정적인 노후 자산 증대를 위해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증권의 9월 말 기준 연금 자산은 11조 8,000억원 으로 전체사업자 중 7위, 증권업계 1위 사업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