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현대자동차-LACMA 파트너십, ‘선을 넘어서: 한국의 서예’展 개막

- 2천년 한국 서예 역사 총망라한 작품 90여점 전시 … 해외서 처음 선보이는 한국 서예
- “파트너십에 큰 획을 긋는 중요한 전시 … 한국 미술과 문화에 대한 관심 확산되기를 희망”
- 문화예술 후원 및 글로벌 아트 프로젝트로 현대미술계 발전 지원 및 새로운 감동 창출

2019/06/12   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주)는 LA 카운티 미술관(Los Angeles County Museum of Art, 이하 LACMA)에서 LACMA와의 장기 파트너십의 일환인 ‘더 현대 프로젝트’의 2019년 전시 ‘Beyond Line: The Art of Korean Writing(선을 넘어서: 한국의 서예)’展을 개최한다고 12일(수) 밝혔다.


지난 2015년 현대자동차와 LACMA는 10년 장기 후원 파트너십의 일환으로 예술과 기술의 융합(아트+테크놀로지, Art+Technology) 작품과 한국 미술 연구 사업을 지원한다는 '더 현대
프로젝트'를 발표한 바 있다.


이번 ‘선을 넘어서: 한국의 서예’ 전시는 ‘더 현대 프로젝트’의 두 번째 핵심 과제인 한국 미술 연구 지원 사업의 첫 결과물이자 해외에서 진행되는 최초의 한국 서예 전시라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깊다.


‘선을 넘어서: 한국의 서예’는 선사시대부터 오늘날까지 2천년동안 이어지는 한국 서예의 역사를 총망라하는 전시로서, 한지, 도자기, 금속판, 직물 등 다양한 매체로 구성된 90
여 점의 작품을 선보인다.


왕과 학자, 승려, 노비 등에 이르는 다양한 사회계층에서 나온 서예 작품들이 전시되며, 특히 추사 김정희, 신사임당 등 한국 서예 역사에 한 획을 그은 작품들도 함께 공개될 예정
이다.


서예가 한국 역사에서 어떻게 발전되고 전개되어 왔는지 그 뿌리와 의미를 조망하는 이번 전시는 오는 6월 16일부터 9월 29일까지 LACMA 내 레스닉 파빌리언(Resnick Pavilion)에서
열린다.


LACMA CEO 겸 월리스 아넨버그 관장인 마이클 고반(Michael Govan)은 “이번 전시는 서예라는 렌즈를 통해 한국의 역사, 문화, 정체성에 대한 새로운 시각을 살펴볼 수 있다는 점에
서 흥미롭다”며, “현대자동차와의 지속적인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한국 미술에 대한 연구를 진행하고 이를 전세계 관람객과 공유할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수석부회장은 “이번 전시는 현대자동차와 LACMA의 파트너십에 큰 획을 긋는 중요한 전시로서 현대자동차의 지원을 통해 한국 미술과 문화에 대한 관심이 확
산되기를 희망한다”며, “한국 사회의 토대이자 미래가 될 한국 문화를 주제로 전세계 고객과 소통하고 지속적인 예술 분야 후원으로 고객에게 특별한 경험을 제공해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현대자동차는 LACMA와의 '더 현대 프로젝트'를 통해 예술과 기술의 융합에 주목한 혁신적인 예술 작품 전시를 네 차례 개최한 바 있으며, '아트+테크놀로지' 분야를 지속적으
로 후원함으로써 기술에 예술적 가치를 더해 새로운 감동을 창출하고자 하는 현대자동차의 방향성을 알려오고 있다.


뿐만 아니라, 현대자동차는 미국 LACMA 10년 장기 후원 외에도 영국 테이트모던과 11년 장기후원, 국립현대미술관 10년 장기후원 등 글로벌 아트 프로젝트를 이어가며 중장기적으로
진정성 있는 문화예술계 후원을 진행 중이다.


이처럼, 현대자동차는 글로벌 문화예술계와의 공고한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자동차 개발과 기업 경영 전반에 문화예술적 가치를 접목, 혁신적이고 차별화된 현대자동차만의 가치를
개발해가며 브랜드 철학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1) 세종대왕과 집현전 학자들이 편찬한 '훈민정음 해례본'
King Sejong the Great & The Scholars of The Hall of Worthies (Jiphyeonjeon), The Proper Sounds for the Instruction of the People, 1446, Korean, Ink, paper, each page
23.3 × 16.6 cm, Kansong Art Museum, Photo ⓒ Kansong Art Museum


사진2) 추사 김정희, 곤륜기상(崑侖騎象)
Kim Jeonghui, Riding an elephant on Mt. Gonryun, 19th century, Korean, Ink on paper, Image (Overall dims unknown)133 × 43.5 cm, Collection of Kim Sejong


사진3) 박대성 화백의 작품, 'The Beautiful Land of korea'
Park Dae Sung, The Beautiful Land of Korea, Ink on paper, 175 × 40 cm, Collection of the artist, (C) Park Dae Sung, Photo courtesy of the artist


사진4) 천경우 작품, '빛의 필적(Light Calligraphy)'
Chun Kyungwoo, Light Calligraphy No2, 2004, Korean, chromogenic print. 100x130cm. [collection] (c) Chun Kyungwoo, photo courtesy of the artist


사진5) 하농 김순욱 박사의 도장 작품
Sun Wuk Kim, Seals, Korean, Stone, Private Collection, (c) Sun Wuk Kim, photo (c) Museum Associates LACMA, by Paul Salveson


사진6) 유열 지음, '한글 닿소리 홀소리 입꼴 그림 괘도(掛圖)'
Yu Yeol, Cards displaying diagrams of Hangeul mouth movements, 1930-40, Korean, Ink on paper, Each 43 × 62 cm, National Hangeul Museum, Photo courtesy National Hangeul
Muse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