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현대자동차, ‘2021 산타원정대’ 실시

- 아동 대상 연말 사회공헌활동으로 ‘16년부터 작년까지 총 2천400여 명 지원
- 올해는 34개 기관 1천여명의 아동에게 1억 7백여 만 원 상당의 지원 실시

2021/12/22   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가 저소득가정 및 복지기관 어린이들에게 크리스마스의 특별한 추억을 선물하는 프로그램인 ‘2021 산타원정대’를 실시했다고 22일(수) 밝혔다.


현대자동차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이 함께하는 ‘산타원정대’는 현대자동차 임직원들이 전국 각 지역의 기관을 방문해 어린이들에게 선물을 전달하고 문화체험 활동을 지원하는 연말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활동을 시작한 2016년부터 지난해까지 총 2천400여 명의 어린이들에게 크리스마스 선물을 전달해왔다.


올해 6회째를 맞이한 ‘2021 산타원정대’는 코로나19로 직접 선물 전달 및 문화체험 실시가 어려운 상황에서도 작년에 이어 프로그램을 비대면 방식으로 운영해 지원 대상을 확대했으며, 약 1억 7백여 만 원 상당의 지원이 이루어졌다.


구체적으로 현대자동차는 총 34개 복지기관의 어린이 약 1천여 명을 대상으로 크리스마스 선물 위시리스트를 사전에 파악해 비대면으로 소원 선물을 전달했다.


이와 함께 ▲초록우산재단 전국후원회장으로 활동 중인 국민배우 최불암 ▲초록우산재단 홍보대사인 개그맨 이홍렬 ▲현대자동차 임직원 4명이 출연한 깜짝 응원영상을 통해 따뜻한 마음도 함께 전달했다. 아울러 크리스마스 파티 비용을 지원하는 등 즐거운 연말을 보내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했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앞으로도 현대자동차는 미래성장 세대인 어린이들의 꿈과 희망을 응원하기 위해 코로나 시대에 알맞은 다양한 비대면 사회공헌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