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현대자동차, 친환경차 교육에 발벗고 나선다

- 현대자동차, 친환경차 관련 무료 교육과정인 ‘H-모빌리티 클래스’ 실시
- 수소 연료전지, 전기자동차(배터리, 전력변환/모터) 시스템 이해 등
- “친환경차에 대한 대학생들의 관심 높아져 자동차산업 경쟁력 강화될 것”

2020/09/13   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가 친환경차 기술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관련 교육에 나선다.


현대자동차는 전동화 시대를 대비해 전문 인력을 사전에 육성하고 적기에 확보하기 위해 이공계 대학(원)을 대상으로한 ‘H-모빌리티 클래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현대자동차와 현대엔지비, 교육부, 국가평생교육진흥원이 협업해 개발했으며 7월 13일부터 8월 16일까지 모집 홈페이지(www.hyundai-scholar.com)를 통해 신청한 이공계 대학(원)생들 중 선발된 500명에게 온라인 강의가 무료로 제공된다.


현대자동차는 ‘H-모빌리티 클래스’를 통해 ▲신에너지 자동차 입문 ▲수소차용 연료전지 시스템 이해 ▲전기자동차 이해 ▲전기차용 배터리 시스템 이해 ▲전동화 전력전자 시스템 기초/이해 ▲전동화 구동 전동기의 이해 ▲영구자석 구동 전동기의 이해 등 친환경차에 대한 다양한 지식을 전달한다.


현대자동차는 이번 ‘H-모빌리티 클래스’를 이수한 학생에게 현대자동차, 현대엔지비, 국가평생교육진흥원 명의의 ‘직무능력 인증서’를 수여하며 우수 교육 수강자 210명에게는 심화교육 수강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2021년 진행 예정인 심화교육 방식 및 상세일정은 미정.)


또한 심화교육 수강자 중 우수자로 선발된 대학(원)생에게는 향후 현대자동차 연구개발본부의 관련 직무분야 채용지원 시 서류전형을 면제해 줄 계획이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최근 성장하고 있는 친환경차 분야의 전문 지식과 기술 개발에 대한 사회적 요구는 갈수록 높아지는 반면 관련 체계화된 교육은 부족한 현실에서 ‘H-모빌리티 클래스’는 관련 산업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높이고 자동차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게 될 것”이라며 “기업 경쟁력 확보를 위해서는 직무역량을 갖춘 R&D 인재 확보가 중요한데 이번 교육을 통해 더 많은 인재들이 친환경차 연구개발 분야에서 활약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 있지만 앞으로도 현대자동차는 적극적으로 인재를 육성하고 다양한 채용 제도를 신설하여 더 많은 학생들에게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밝혔다.


한편 현대자동차는 이번 ‘H-모빌리티 클래스’ 1차수에 이어서 내년 1월경 2차수 수강생을 모집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