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현대자동차, ‘엘리트(E-Lite) 할부 프로모션’ 실시

- 전기차 개인 출고 고객 대상, 합리적인 월 납입금으로 차량 구매 가능한 프로모션
- 36개월 동안 최대 55%까지 차량 가격 유예, 최저 1.9% 금리, 중도해지수수료 면제
- 개인용 전기차 홈 충전기 무상지원/충전카드(30만 포인트) 중 1가지 혜택 제공

2020/06/09   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가 선수금 없이 하루 1만 원 미만 납입금으로 코나 일렉트릭(Electric)과 아이오닉 일렉트릭(Electric)을 부담 없이 가볍게(Lite) 구입할 수 있는 ‘엘리트(E-Lite) 할부 프로모션’을 실시한다고 9일(화) 밝혔다.


‘엘리트 할부 프로모션’은 코나 일렉트릭과 아이오닉 일렉트릭을 구매하는 개인/개인사업자에게 ▲선수율 제한 없이 최대 55%까지 차량 가격 유예 ▲최저 1.9% 금리 적용 ▲중도해지수수료 면제 등의 혜택을 제공하는 전기차 전용 구매 프로그램이다.


현대자동차는 이번 프로모션을 통해 전기차 구매 시 발생하는 초기 비용 및 할부 납입금에 대한 고객 부담을 줄이고 전기차 구매 장벽을 낮출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개인/개인사업자 고객이 ‘엘리트 할부 프로모션’을 이용해 코나 일렉트릭 모던 트림을 구매할 경우, 차량 가격 4,690만 원(개별소비세 1.5% 기준)의 55%(2,570만 원)는 36개월 할부 기간이 끝나는 마지막 달까지 유예하고, 전기차 구매 보조금 1,270만 원(서울시 기준)을 제외한 나머지 가격(850만 원)과 유예금에 대한 이자는 2.5% 저금리(M할부 이용 시 1.9% 금리)를 적용받아 한 달에 약 30만 원, 하루 약 1만 원을 납입하면 된다.


이와 같은 방식으로 ‘엘리트 할부 프로모션’을 통해 아이오닉 일렉트릭 N트림을 구매할 경우, 하루 약 7천 원으로 차량을 구매할 수 있게 된다.


또한 중도해지수수료가 없어 고객들은 자금 사정에 따라 자유롭게 상환이 가능하며, 할부 기간이 종료되는 시점에 차량 대차를 원할 경우 차량 구매가격의 최대 55%까지 중고차 가격을 보장해 주는 서비스도 받을 수 있다. (※ 3년이내 보유 주행거리 4만 5천km 기준, 연평균 2만5천km 초과 시 보장 불가)


현대자동차는 ‘엘리트 할부 프로모션’을 이용하는 고객들에게 ‘개인용 전기차 홈 충전기 무상지원(설치비 별도)’ 또는 ‘전기차 충전카드(30만 포인트)’ 중 한 가지 혜택을 제공함으로써 고객들의 충전비 부담을 덜어줄 계획이다.


구매 프로그램 및 중고차 가격 보장 서비스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현대자동차 전국 영업점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좀 더 많은 고객분이 차량 공유 서비스보다 합리적인 비용으로 부담 없이 전기차를 구매하실 수 있도록 ‘엘리트 할부 프로모션’을 마련했다”고 전했다.


한편, 현대자동차는 지난 3월부터 전기차 고객들이 더욱 쉽고 편리하게 전기차를 구매하고 운행할 수 있도록 ▲고전압 배터리 보증 ▲하이차저 모바일 앱 ▲전기차 전용 리스/렌트 프로그램 운영 등 전기차 구매 시 중요한 고려 조건인 ‘품질’, ‘충전’, ‘경제성’에 대한 다양한 고객 혜택을 종합한 전기차 고객 케어 프로그램 ‘빌리브(beliEVe)’를 운영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