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현대자동차, 미래차 인재 양성 위한 ‘H-모빌리티 클래스’ 교육생 모집

- 차량 전동화·자율주행차 등 미래차 분야 전문 교육 프로그램 무상 제공
- “미래차와 관련된 핵심 기술 접하고 배워볼 수 있는 좋은 기회”

2021/06/02   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가 미래 자동차 산업의 발전을 이끌어갈 인재 양성에 나선다.


현대자동차는 2일(수) 차량 전동화 및 자율주행차 분야의 국가경쟁력 강화를 지원하기 위해 국내 이공계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H-모빌리티 클래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H-모빌리티 클래스는 차량 전동화, 자율주행차 등 미래 자동차 분야의 핵심 기술을 미리 배워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전문 교육 프로그램으로, 지난해에 이어 프로그램이 시행된다.


현대자동차는 이번 프로그램 참가자로 이공계 대학(원)생 850명을 선발할 예정이다. 오는 16일 오전10시까지 모집 홈페이지(
www.hyundai-scholar.com)를 통해 참가 신청을 받는다.


현대자동차는 차량 전동화와 자율주행 분야의 전문 지식을 배울 수 있는 온라인 강의를 선발된 교육생들에게 무상으로 제공한다. 교육생들은 모집 분야별로 연료전지, 배터리, 모터 등 차량 전동화 분야와 제어, 네트워크 등 자율주행 분야의 전문적인 교육을 받게 된다.


이번 교육 프로그램 중 기본 과정을 수료 및 평가에 합격한 교육생에게는 현대자동차, 현대엔지비 명의의 ‘직무능력 인증서’가 수여된다. 심화 과정을 수강하는 교육생 중 우수 학습자로 선발되는 이들은 추후 현대자동차 연구개발본부의 관련 직무분야를 채용 지원할 때 서류전형을 면제받는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H-모빌리티 클래스’가 미래 자동차 산업 발전을 이끌어 갈 인재들이 미래차와 관련된 핵심 기술을 접하고 배워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현대자동차는 미래 인재 양성을 돕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