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현대위아, 코로나 극복 위해 의료진에 응원물품 전달

- 전국 사업장 인근 보건소에 총 1400만원 상당 물품 기부
- 사내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통해 기금 모아

2020/11/23   현대위아

현대위아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에 헌신적으로 나서고 있는 의료진 돕기에 나섰다.


현대위아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최전선에서 땀을 흘리고 있는 의료진을 위해 1400만원 상당의 응원물품을 기부했다고 23일 밝혔다. 현대위아는 이날 경기도 의왕·평택·안산시, 경상남도 창원시, 광주광역시, 충청남도 서산시 등 사업장이 위치한 지역 보건소에 선물과 성금을 나눠 전달했다.


현대위아는 최근 급격히 번진 코로나19로 의료진들의 피로도가 크게 쌓였을 것이라고 보고 이번 기부를 결정했다. 몸과 마음 모두 지친 의료진을 위로하고, 응원하며 함께 이 코로나 위기를 극복해 나가자는 마음을 담았다.


현대위아는 지원금 전액을 사내에서 펼친 ‘스테이 스트롱(Stay Strong) 캠페인’을 통해 모았다. 현대위아는 지난 8월부터 팀 별 릴레이로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을 열고 코로나 극복의 의지를 다지고, 기부 성금을 매칭했다. 캠페인에는 해외 사업장까지 전 임직원이 참여했다.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은 코로나19의 극복과 종식을 위해 외교부가 시작한 릴레이 공익 캠페인이다.


현대위아는 앞서 지난 4월 코로나로 피해를 크게 입은 농가를 돕기 위해 농산물 꾸러미를 현대위아 임직원 및 협력업체 직원에게 선물한 바 있다. 또 경상북도 지역의 농산물을 구입하고 복지시설을 지원하기 위해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에 상생기금 1000만원을 출연하기도 했다.


현대위아는 앞으로도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지역사회와 함께 코로나 극복을 위해 노력한다는 계획이다. 현대위아 관계자는 “최전선에서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애쓰시는 의료진 여러분과 함께 하기 위해 이번 지원을 결정했다”며 “어려운 시기이지만 슬기롭게 이겨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