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현대건설, 업계 최초로 도시정비 전문 『매거진H』채널 오픈

- 도시정비 전문 채널 『매거진H』홈페이지 및 SNS 플랫폼 선보여
- 전문적인 내용 쉽게 풀어, 조합원들의 합리적 의사결정에 도움될 것
- 2년 연속 도시정비 수주 1위 및 지난해 사상 최대실적 달성해

2021/02/17   현대건설

현대건설이 업계 최초로 도시정비 전문 ‘매거진H(www.magazineh.com)’ 채널을 선보였다.


‘매거진H’의 이름은 잡지 및 저널리즘을 의미하는 ‘매거진’과 현대(Hyundai), 하이엔드(High-end: 고급), 하이 소사이어티(High society: 상류사회)를 상징하는 ‘H’의 결합으로 이뤄졌다.


‘재건축·재개발의 모든 것’을 주제로 내세운 ‘매거진H’는 올 1월 오픈해 도시정비사업 조합원들과 재건축·재개발에 관심있는 모든 사람들에게 도시정비에 대한 폭넓은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매거진H’는 도시정비사업의 절차와 조합원들이 꼭 알아야 하는 부동산 정책, 세무·금융 관련 상식, 전국 주요 사업지의 추진현황과 관련 업계동향 등의 콘텐츠를 쉽고 정확하게 전달한다.


특히 일반인들이 이해하기 어려운 도시정비사업 관련 전문용어나 이슈를 카드뉴스, 인포그래픽, 동영상, 웹툰 등 다양한 형식으로 구성해 접근성을 높였다.


‘매거진H’의 주요 콘텐츠는,
▲ 도시정비사업의 프로세스를 한 눈에 보기 쉽게 보여주는 ‘도시정비 A to Z’
▲ 도시정비사업 관련 용어를 쉽게 볼 수 있도록 정리한 ‘용어정리ZIP’
▲ 재건축의 전체 프로세스를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웹툰 ‘어느 날 조합원이 되었다’
▲ 전국의 주요 도시정비사업지 추진현황을 직접 돌아보며 짚어보는 ‘내일은 임장왕’
▲ 재건축·재개발 사업을 앞두고 있는 동네를 사진으로 담아 추억을 공유하는 ‘현대사진관’
▲ 전국 주요 도시정비사업지의 최신 동향을 동영상 뉴스로 전달해주는 ‘에이치 늬-우스’
▲ 재건축·재개발 사업지의 풍수지리를 짚어주는 ‘풍수지리로 보는 사업지’
▲ 한 주간의 도시정비사업 주요 소식을 전달해주는 ‘뉴스 큐레이션’

등으로 구성된다.


‘매거진H’는 격주 발행되는 뉴스레터와 매주 제공되는 카카오톡채널 메시지를 통해 구독자들에게 배포된다. ‘매거진H ’홈페이지(
www.magazineh.com)에서 뉴스레터 구독신청을 하거나, 카카오톡채널(카카오톡에서 ‘매거진H’를 검색)을 추가하면 관련 내용을 무료로 받을 수 있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도시정비 사업 조합원들도 정비사업의 절차나 용어, 정책에 대해 모르는 부분이 많고 궁금해도 찾기가 쉽지 않다. 스마트폰 활용 및 비대면 교류의 비중이 증가함에 따라 온라인 홍보 경쟁력이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며, “현대건설은 지난해 도시정비 사상최대실적 달성과 함께 2년 연속 1위를 기록하는 등 확실한 우위를 다진 만큼 오프라인 뿐 아니라 온라인으로의 패러다임 변화를 선도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말 관련 규정인 『정비사업 계약업무 처리기준』을 개정하고, 도시정비에 관련된 인터넷 홈페이지 공개 홍보를 허용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