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아직도 서킷을 달리는 57세의 드라이버

올해로 57세. 가혹한 환경에서 고도의 집중력을 발휘하며 서킷을 달리는 레이싱 드라이버의 나이로는 적지 않은 숫자입니다. 하지만 이 남자는 지난 시즌 WTCR 챔피언 자리에 올랐습니다. 그의 열띤 도전은 올해도 계속됩니다.

2019/04/05   현대모터스포츠팀 홈페이지바로가기
가브리엘_타퀴니_인터뷰_WTCR

현대모터스포츠팀

현대 모터스포츠팀의 도전은 멈춘 적이 없었습니다.

홈페이지바로가기